서울 | 경기 | 인천
대전 | 충청도
부산 | 경상도
전라도
강동점
강변점
강서점
대구점
대전점
순천점
시흥점
여수점
용산점
인천점
서면점
덕천점
대연점
양산점
창원점
 
홈 > 류마티스 질환 >구내염

구내염

구내염 정의
구내염이란 세균, 바이러스, 곰팡이 등에 의한 감염으로 인해 입 안 점막(혀, 잇몸, 입술과 볼 안쪽 등)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을
말하는데, 발생 원인에 따라 다음과 같이 분류할 수 있다.

- 재발성 아프타성 구내궤양(canker sore)
   입안에 궤양이 생기는 구내염으로, 정확한 원인은 알 수 없지만 면역체계의 이상이나 세균,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뜨거운 음식, 뺨과 혀의 상처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하고, 피로와 스트레스, 알레르기 등에 의해 증세가 악화
   될 수 있다.

- 헤르페스성 구내염(cold sore)
   헤르페스 바이러스에 의해 입 주변 얼굴에 발생하며 수포가 생기고 통증이 심하다.
   성인이 되기 전에 잘 나타나며, 전염성이 있는 질환이다.

- 편평태선(leukoplakia)
   세포의 과다 성장으로 인해 뺨, 잇몸, 혀에 두께운 햐안 조각이 생기는 구내염이며, 흡연자에게서 흔히 나타난다.
   잘 맞지 않는 틀니를 사용하거나 뺨을 씹는 습관이 있는 경우에도 생길 수 있다. 종양으로 발전할 수도 있다.

- 칸디다증(candidiasis) :
   곰팡이 감염으로 인해 생긴다. 틀니를 사용하거나 소모성 질환 또는 면역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 잘 발생하는데,
   특히 어린아이에게서 흔히 발병한다.    구강 건조증이 있는 사람이나 항생제 복용 후에 일어나기도 한다.

이 외에도 감염 경로를 기준으로 분류할 수 있는데, 세균 감염, 진균 감염(곰팡이균), 바이러스 감염 등의 감염성 구강점막 질환과 재발성 아프타성 구내궤양, 유천포창, 천포창 등의 면역성 구강점막 질환, 그리고 혀 표면의 갈라짐, 양성 이동성 설염, 위측성
설염 등의 혀 점막 의 질환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구내염 증상
구강점막 질환에 걸린 경우 입 안이 따갑거나 화끈거리는 느낌이 들고, 음식을 먹을 때 통증을 호소하게 되며, 입 안에서 냄새가
나므로 불쾌한 느낌을 갖게 된다. 이러한 증상은 지속적으로 나타나기도 하지만 증상의 악화와 완화가 반복되기도 한다.

종류에 따라 피부병과 같은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며, 때로는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 조직검사가 필요한 경우도 있다.

- 재발성 아프타성 구내궤양 : 염증이 있는 빨간색 둘레를 가진 흰색 궤양이 나타나고, 궤양 부위에서 간지럽고 불타는 듯한 감각을
                                                느낄 수 있으며 자극 시 통증이 발생한다.
- 헤르페스성구내염 : 입 주변에 물집(blister)이 잡하고 작열감(타는 듯한 느낌)을 느낀다.
- 편평태선 : 특별한 증상은 없다.
- 칸디다증 : 가렵고 작열감이 느껴지고 쓰리다.
예방방법
  1. 견과류, 과자류, 짜고 맵고 신 자극이 강한 음식은 구강점막을 자극하므로 피한다.
  2. 건강한 음식을 선택한다.
  3. 말을 하면서 씹어먹지 않는다.
  4. 구강 청결을 유지한다.
  5. 교정 장치나 치과 장치의 날카로운 부분이 입안을 자극할 때에는 치아를 덮을 수 있는 왁스를 사용한다.
  6. 정기적으로 스케일링을 받는다.
  7. 구강 양치액을 사용한다.
 
 
강동점 강변점 강서점 대구점 대전점 순천점 시흥점 여수점 용산점 인천점 서면점 덕천점 대연점 양산점 창원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