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 경기 | 인천
대전 | 충청도
부산 | 경상도
전라도
강동점
강변점
강서점
대구점
대전점
순천점
시흥점
여수점
용산점
인천점
서면점
덕천점
대연점
양산점
창원점
 
홈 > 류마티스 질환 >쇼그렌증후군

쇼그렌 증후군

쇼그렌 증후군의 증상
쇼그렌 증후군은 이름도 생소하다. 눈이 건조하다거나 입에 침이 마른다거나 하는 증상도
익숙하다. 그러나 쇼그렌 증후군은 류마티스와 같은 자가면역질환으로 완치가 어려운
만성질환이다.
인종을 불문하고 40~50세 여성들이 많이 걸린다. 만일 유난히 건조함이 느껴진다면
쇼그렌 증후군을 의심해 보아야 한다. 쇼그렌 증후군은 진단이 어렵고 증상이 나타났다
좋아지기를 반복하는 경우가 많아 쇼그렌 증후군이 있더라도 그다지 어려움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도 있지만 쇼그렌 증후군이 진행중에 있다면 다른 쪽 장기로 전이되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이다.
쇼그렌 증후군은 폐나 신장, 뇌, 질 등으로 전이가 가능하다. 또한, 눈이 건조하기만 한 것이 아니라 눈이 충혈되고 박테리아성 결막염, 각막 손상 더 나아가서는 눈을 망가 뜨릴 수 있다.
시력 손실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이다.
구강건조증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침이 마르면서 충치와 치주 질환이 생기고 치열이
불규칙해 지며 침샘에 돌이 생기고 구간애 곰팡이가 생길 수 있다. 또한, 혀 뒤쪽의
림프조직이 커지는증상이 올 수 있고 혀가 갈라지거나 식도가 상해 음식을 먹거나 침을
삼킬 때마다 고통이 생기게 된다.
이처럼 고통스럽고 치료가 힘든 병이지만 아직까지 쇼그렌 증후군의 원인이 밝혀지고
있지 않다. 때문에 만성질환인 쇼그렌 증후군은 무엇보다 초기 치료가 중요하다.
자꾸 눈물이 말라 눈이 건조하고 입이 마르는 증상이 수일간 지속된다면 가까운 류마티스 내과를 방문해서 쇼그렌 증후군 진단을 받아보길 바란다.
 
 
강동점 강변점 강서점 대구점 대전점 순천점 시흥점 여수점 용산점 인천점 서면점 덕천점 대연점 양산점 창원점